영동군, 학산면민 모두 모여 화합 한마당
영동군, 학산면민 모두 모여 화합 한마당
  • 황인홍
  • 승인 2019.10.19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제30회 학산면민 체육대회가 지난 19일 학산중·고등학교 운동장에서 주민 6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가족과 이웃 간의 화합과 결속을 다지고 지역발전과 생활체육 활성화의 계기를 만들고자 학산면체육회(회장 김용주)가 주관해 마련했다.

이날 27개 마을 주민들은 한자리에 모여, 지역 기관단체와 출향인사가 함께 어우러지는 소통과 화합의 잔치가 이어졌다.

족구, 투호, 포도상자 오래들기, 제기차기 등의 체육경기와 면민노래자랑, 경품추첨 등이 흥겹게 이어졌다.

개회식에서는 지역발전과 주민화합에 기여한 공로로 평촌리장 이구연, 주민자치위원 정호영, 새마을지도자 조용래·이옥연, 체육회 김기열 씨가 영동군수 표창을, 유재웅·김현기 씨가 국회의원 표창을 수여받았다.

주민들은 선의의 경쟁을 펼치고 우애를 다지며 적극적으로 행사에 참여하며 특별한 하루를 즐겼다.

면 관계자는 “면민들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 소통하고 애향심을 고취하는 특별한 행사가 됐다”며, “주민화합의 기반 아래 지역발전을 앞당길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