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동호 교육감, 모험·산행 활동 학생들과 공동체의식 함양
설동호 교육감, 모험·산행 활동 학생들과 공동체의식 함양
  • 손혜철
  • 승인 2019.10.08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교육연수원(원장 이광우)은 학생들이 자연에서 자신의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치며, 건강한 심신을 갖춘 미래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정규과정’ 과 초·중학생 ‘특별과정’, 특수학생 ‘찾아가는 힐링데이’, 고3 대상 ‘힐링캠프’, 교직원 가족을 위한 ‘야영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설동호 교육감은 10월 8일(화), 대전교육연수원 야영장을 방문하여 대전둔원고 학생들과 함께 모험활동에 참여하여 호연지기 정신을 몸소 체험하고, 연수원 관계자와 간담회를 갖고 “학생 야영교육이 이루어 질 때 안전대책 마련과 교육시설의 철저한 관리를 통해 야영교육 프로그램을 안전하고 내실 있게 운영해 달라” 고 당부하였다.

 이날 야영교육에는 대전둔원고 학생 250명이 10월 7일부터 8일까지 2일간 산행활동, 영지 활동 모닥불 의식, 실내 무한도전 등 다양한 공동체 프로그램에 참여하였으며, 타잔건너기 등 모험활동을 통해 심신을 단련하고 교우관계를 돈독하게 다지는 시간을 보냈다.

 야영교육에 참여한 대전둔원고 김연규 학생은 “친구들과 학교 밖에서 자연스럽게 소통하면서 좀 더 가까워지고, 교우들과 단체 활동을 통해 양보와 배려의 정신을 느꼈으며 공동체 의식을 갖게 되었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대전교육연수원 이광우 원장은 “야영교육은 학생들이 학교교육과정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체험중심의 활동을 통해 자연 속에서 호연지기를 기르며 인성을 함양하는 좋은 계기로서 교육적 가치가 크며, 앞으로 야영교육 프로그램 내용을 다양하게 운영하여 더 많은 학생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