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반탄교 눈 내린 듯 새하얀 메밀꽃 넘실
증평군 반탄교 눈 내린 듯 새하얀 메밀꽃 넘실
  • 손혜철
  • 승인 2019.09.24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증평군 증평읍 연탄리 반탄교 일원(증평문화회관 방향)에 눈 내린 듯 새하얀 메밀꽃이 넘실거리고 있다.

메밀꽃밭은 200여 평 규모로, 증평군과 한국농업경영인 증평군연합회가 보강천 명소화 사업을 통해 마련했다.

군은 2019 증평인삼골축제를 찾는 관광객들이 또 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10월 초 까지 메밀꽃밭 둘레에 산책길과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공간을 꾸밀 계획이다.

한편, 인삼골축제는 다음달 3일부터 7일까지 증평읍 송산리 보강천 일원에서 열린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