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계초, 떡공예 체험학습으로 미래 농업 디자인해요
쌍계초, 떡공예 체험학습으로 미래 농업 디자인해요
  • 이경
  • 승인 2019.09.16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쌍계초등학교(교장 윤영순)는 지난 9월 11일 급식소에서 유치원 및 전교생을 대상으로 꿈길 지역 특화 진로체험프로그램 ‘미래 농업을 디자인하는 농촌큐레이터 체험학습’을 실시했다.

진로체험 꿈길 홈페이지 신청을 통해 전남 지역특화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인 순천대학교 에코에듀테인먼트사업단과 함께 한 이번 체험학습은 추석을 맞이하여 다양한 모양을 송편을 빚고 만들어 봄으로써 도시화·고령화 등으로 쇠락해가는 농촌에서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직업군을 탐색하고자 하였다.

학생들은 농업, 농촌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농업, 농촌에 필요한 직업을 탐구한 후 복분자, 블루베리, 호박, 녹차 등의 천연가루와 쌀가루를 섞어 익반죽하였다. 그 후 송편소를 넣어 반달, 별, 호박, 복숭아, 나뭇잎, 밤 모양 등의 송편을 만들어 찜통에 쪄낸 송편을 떡상자에 담아 포장하였다.

또한 식용 곤충, 떡의 종류, 농촌의 특징에 관한 모둠 대항 스피드 퀴즈를 통해 농업의 부가가치 및 6차 산업과 관련된 다양한 학습도 하였다.

귀농귀촌으로 2학기에 새로운 쌍계 가족이 된 2학년 김○○ 학생은 “송편을 처음 만들어 보았는데 호박 송편 등 색다른 모양의 송편을 친구들과 만드는 것이 재미있었다. 할아버지, 할머니께 내가 만든 송편을 빨리 갖다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2019 청소년 비즈쿨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으로 진로개발역량 및 녹색 창업 마인드 함양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쌍계초등학교는 미래 농업을 디자인하는 떡공예 체험학습으로 농업의 부가가치 및 6차 산업과 관련된 다양한 직업을 탐색하는 기회가 되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