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 농특산물 수도권 직거래장터 ‘인기’
청양 농특산물 수도권 직거래장터 ‘인기’
  • 이경
  • 승인 2019.09.11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추석을 앞두고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수도권에서 운영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통해 2억500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11일 밝혔다.

청양군에 따르면, 강서구청과 도봉구청 등 21곳에서 열린 직거래장터에는 건고추, 고춧가루, 표고버섯, 과일류, 잡곡, 농산가공품 등 지역특산물 판매업체 19곳이 참여했으며, 건고추와 고춧가루, 표고버섯, 멜론 등은 준비 물량이 조기에 판매되며 인기를 증명했다.

청양 농특산물은 품질이 뛰어난데다 시중가보다 10~20%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어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청양군 관계자는 “전국 직거래장터에서 높은 인기와 구매율을 보이는 농특산물이 더 널리 알릴 수 있도록 판촉행사를 다양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청양군 직거래단은 수익금 일부를 소외계층에게 기부하는 등 나눔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면서 도농상생 공감대 확산에도 앞장서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