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개막식
충북도,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개막식
  • 손혜철
  • 승인 2019.08.30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정지영, 강제규, 강윤성, 김상진, 장윤현, 장항준 등 국내 감독들부터

웨슬리 스나입스, 김래원, 김성규, 박상면, 장진희 등 배우들까지 대거 참석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가 8월 29일(목) 오후 6시, 충주세계무술공원 주무대에서 화려한 개막식을 개최했다.

‘무예, 영화의 역사를 바꾸다!’라는 슬로건 아래 오늘 29일(목)부터 9월 2일(월), 5일간 개최되는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가 바로 어제 오후 6시, 충주세계무술공원 주무대에서 국내외 감독, 배우, 영화 관련 인사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개막식을 성황리 개최했다.

개막식 시작 전 열린 레드카펫 포토콜에는 사회를 맡은 배우 김인권, 선우선과 홍보대사 김성규를 비롯해 웨슬리 스나입스, 김래원, 박상면, 장진희, 박정학, 김도신, 김호원, 조선묵, 카에차 캄파크디, 론 스무른버그, 파비안 루 등과 김영인, 양택조, 황정리, 주호성, 전영록 등 국내 원로 배우들이 참석했다. 또한 정지영 감독 및 강제규, 강윤성, 김상진, 장윤현, 장항준, 레오나드 티(<쿠알라룸푸르의 밤 Fly by Night>), 르-반 키엣(<퓨리 Furie>) 국내외 감독들과 척 제프리스 무술감독(<나우유씨미 Now You See Me>) 등 영화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포토월을 빛냈다.

뜨거운 박수 갈채 속에 포토월 행사가 마무리되며 김동호 부산국제영화제 명예집행위원장, 이춘연 영화인회의 이사장, 원동연 리얼라이즈픽쳐스 대표 등이 자리해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의 시작을 함께했다. 이어 공식 트레일러가 상영과 저스트절크의 개막 공연과 함께 본격적인 개막식이 개최되었다. 영화제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 가운데 사회를 맡은 김인권과 선우선은 “국내외 액션 영화 감독, 배우들, 영화 관계자들이 자리한 중요한 자리에 사회를 맡게 되어 영광이고 올해를 시작으로 세계적인 영화제로 나아갈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를 시작한다”라며 개막식의 포문을 열었다. 이어 조길형 충주시장과 이두용 운영위원장 그리고 이시종 충청북도지사의 환영사가 진행되었다.

뒤이어 할리우드 액션 스타 웨슬리 스나입스가 충북명예도민증을 수여 받아 “앞으로 함께하고 싶은 감독 분들이 자리하고, 올해 첫 시작을 알리는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에 함께 해 정말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혀 열띤 분위기를 이어갔다. <범죄도시>, <악인전>등에서 활약한 김성규가 홍보대사로 무대에 올라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의 첫 시작을 홍보대사로 함께하게 되어 영광이고 영화제가 개최되는 동안 홍보대사로서 성실히 임하겠다”라는 남다른 포부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번 개막식에는 ‘2019 무예액션어워드’ 시상식이 마련되어 올해의 신인배우상에는 <극한직업> 장진희가 수상, 올해의 배우상에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의 김래원이 수상하며 열기를 더했다. 특히 올해의 배우상에는 웨슬리 스나입스가 시상자로 무대에 올라 배우 김래원을 호명해 매력적인 두 배우의 짧은 만남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올해의 감독상에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강윤성 감독이 수상했으며 올해의 흥행상에는 <극한 직업> 김미희 기획 프로듀서가 수상해 자리를 빛냈다.

마지막으로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의 개막작 <생존의 역사: 보카토어 Surviving Bokator> 소개와 함께 프로듀서 로이 테(Mr. Loy Te)가 무대에 올라 “아시아에서 처음 상영되어 기쁘다. 이 영화가 단순히 스포츠가 아닌 하나의 문화 유산으로서 보여지는 것이 굉장히 의미 있고 자랑스럽다”라며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개막작 <생존의 역사: 보카토어 Surviving Bokator>가 상영되며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의 화려한 개막식이 막을 내렸다.

올해 첫 시작을 알린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는 오는 8월 29일(목)부터 9월 2일(월)까지 5일 동안 20개국 51편의 무예, 액션을 주제로 한 다양한 영화와 컨퍼런스, 전시, 세미나, 와이어 체험, 크로마키 스튜디오 프로그램, 토크 이벤트 등을 선보인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공식 홈페이지(www.chimaaff.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