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19 대전 사회조사’ 실시
대전시, ‘2019 대전 사회조사’ 실시
  • 이경
  • 승인 2019.08.1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시가 오는 19일부터 내달 27일까지 ‘2019 대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

 대전시에 따르면 조사대상은 대전시에 거주하는 5,000가구로 동구 930가구, 중구 900가구, 서구 1,280가구, 유성구 1,090가구, 대덕구 800가구의 만 15세 이상 가구원이며, 조사원이 직접 가구를 방문하는 방식으로 실시된다.

 이번 조사는 가족, 주거‧교통, 교육, 노동, 사회복지, 소득․소비, 공동체 부문 등 80문항으로 실시되며, 최근 대전의 이슈 및 관심사에 대한 지역 특성화 항목을 추가 조사해 향후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맞춤형 정책수립에 활용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조사는 사각지대가 없는 정책추진을 위해 관심대상별(청소년, 청년, 노인 등) 의견을 수렴할 수 있도록 별도 지표를 구성했으며, 맞벌이세대를 지원할 수 있도록 일‧가정 양립 지표를 신설했다.

 또한, ‘대전 방문의 해’첫 해를 맞아 대전 시민들이 생각하는 대표음식, 랜드마크 등을 조사해 시 관광정책에 기초자료로 적극 활용 할 예정이다.

 조사는 통계청 나라통계시스템을 활용한 통계작성 전 과정의 표준화로 예산절감 및 정보보안 등 신뢰성을 크게 강화했으며, 최종 결과는 오는 12월 공표할 예정이다.

 대전시 서경원 정보화담당관은 “대전 사회조사는 시민의 소통과 참여로 새로운 대전을 만드는 중요한 조사”라며 “조사내용은 통계목적 이외에 사용할 수 없도록 법으로 엄격히 보호되므로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