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인제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개막
2019 인제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개막
  • 손혜철
  • 승인 2019.08.12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국내 최대 규모의 유소년야구 축제인 “2019 인제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13일 강원도 인제야구장에서 개막된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2012년에 창설돼 올해 8회째를 맞이하는 유소년야구 대회중 가장 역사가 깊은 대회로 18일까지 여름방학을 이용하여 6일간 열전을 벌인다.

지방 대회 사상 역대 최대 규모인 126개팀 2,000여명의 선수단이 출전하여 새싹리그(U-9), 꿈나무리그(U-11), 유소년리그(U13), 주니어리그(U-15)까지 총 6개 리그 우승컵을 놓고 흥미진진한 승부를 펼치게 된다.

인제 대회는 예선은 조별리그, 결선은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며 유소년야구 저변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해 왔다. 그리고 가족 이벤트 행사로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 학부모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파파스리그는 이번 대회에도 14개팀 200여명이 출전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황태와 오미자로 유명한 강원도 인제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대회에 참가한 유소년 선수 및 학부모는 야구대회 참가뿐만 아니라 지역 내 유명 관광 상품인 래프팅, 내린천 짚트랙 등 다양한 레포츠 활동과 지역 내 다양한 문화 행사도 함께 참여할 계획이다.

대회에 참가하는 전남 곡성군유소년야구단(이창훈 감독)의 박준모(용방초6)군은 “전남 지역에서 대회가 별로 없어서 여름방학 대회인 인제 대회를 많이 기다렸는데 좋은 성적도 내고 친구들과 강원도에서 재미있게 놀고 가고 싶다”고 말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 이상근 회장은 “우리 선수들이 가장 기다려지는 여름 방학에 온 가족이 휴가도 즐기면서 함께하는 인제 대회는 모든 유소년야구 대회의 출발점이 된 가장 의미있고 소중한 대회이다. 앞으로도 야구 이외에 다양한 지역 연계프로그램을 통해 만족도를 높여 나가겠다. 그리고 유소년 야구 발전 및 저변 확대를 위해 큰 공헌을 해 주신 최상기 인제군수님에게 감사의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