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공직자 조은누리양 찾기 동참
보은군 공직자 조은누리양 찾기 동참
  • 손혜철
  • 승인 2019.08.0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주시 가덕면에서 지난 23일 실종돼 10일째 행방이 묘연한 조은누리(14)양을 찾기 위해 이웃자치단체 공무원들이 나섰다.

이번 조치는 보은군의 이웃인 청주시에서 여중생이 실종돼 온 국민이 무사귀환을 바라는 상황에서 정상혁 군수의 지시로 지난달 31일 청주상당경찰서와 수색범위 등에 협의를 거쳐 8월 1일 수색에 참여하게 됐다.

보은군에 따르면 정상혁 군수는 조은누리양을 찾기 위해 여름휴가철이지만 남아있는 민원담당공무원 등 필수 직원을 제외한 남자위주의 직원을 총동원 하라고 지시에 이날 군의 가용인력 110여명이 참여했으며, 보은경찰서와 경찰서 기동대에서도 130여명 참여하는 등 이날하루 회인면 쌍암리 임야를 수색하는데 240여명이 참여했다.

수색지역은 청주상당경찰서의 요청에 따라 조은누리양이 최초로 실종된 지점에서 2km 떨어진 회인면 쌍암리 일원으로 수색은 10시 30분에 시작돼 17시까지 진행됐다.

이날 수색에 참여한 한 주무관은 “부모가 애타게 아이를 찾는 심정을 생각하면 가슴이 먹먹하다”며, “아이가 건강하게 부모 품으로 돌아오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수색에 참여한 정상혁 군수는 “실종 학생 수색이 장기화 될 우려가 있어 하루라도 빨리 학생을 찾기 위한 간절한 마음으로 수색 인력을 지원하는 결정했다”며, “우리군 지척에서 실종된 조은누리양을 찾는데 많은 군민들이 관심을 가져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