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공직자 조은누리양 찾기 동참
보은군 공직자 조은누리양 찾기 동참
  • 손혜철
  • 승인 2019.08.0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주시 가덕면에서 지난 23일 실종돼 10일째 행방이 묘연한 조은누리(14)양을 찾기 위해 이웃자치단체 공무원들이 나섰다.

이번 조치는 보은군의 이웃인 청주시에서 여중생이 실종돼 온 국민이 무사귀환을 바라는 상황에서 정상혁 군수의 지시로 지난달 31일 청주상당경찰서와 수색범위 등에 협의를 거쳐 8월 1일 수색에 참여하게 됐다.

보은군에 따르면 정상혁 군수는 조은누리양을 찾기 위해 여름휴가철이지만 남아있는 민원담당공무원 등 필수 직원을 제외한 남자위주의 직원을 총동원 하라고 지시에 이날 군의 가용인력 110여명이 참여했으며, 보은경찰서와 경찰서 기동대에서도 130여명 참여하는 등 이날하루 회인면 쌍암리 임야를 수색하는데 240여명이 참여했다.

수색지역은 청주상당경찰서의 요청에 따라 조은누리양이 최초로 실종된 지점에서 2km 떨어진 회인면 쌍암리 일원으로 수색은 10시 30분에 시작돼 17시까지 진행됐다.

이날 수색에 참여한 한 주무관은 “부모가 애타게 아이를 찾는 심정을 생각하면 가슴이 먹먹하다”며, “아이가 건강하게 부모 품으로 돌아오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수색에 참여한 정상혁 군수는 “실종 학생 수색이 장기화 될 우려가 있어 하루라도 빨리 학생을 찾기 위한 간절한 마음으로 수색 인력을 지원하는 결정했다”며, “우리군 지척에서 실종된 조은누리양을 찾는데 많은 군민들이 관심을 가져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