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한달에 한번 자가용 승용차 쉽시다!
대전시, 한달에 한번 자가용 승용차 쉽시다!
  • 이경
  • 승인 2019.07.2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시는 22일 자가용 승용차 이용을 줄이고 버스 ․ 도시철도 등 공공교통을 이용하는‘공공교통 이용의 날’을 실시했다.

 시는 2017년 9월 22일‘대중교통 이용의 날’을 시작으로, 2018년 8월부터는 교통의 공공성을 강화한 신 교통정책인‘공공교통 이용의 날’을 운영하고 있다.

 한 달에 한번 자가용을 이용한 출근보다는 버스 ․ 도시철도, 택시 또는 자전거 등 공공교통을 이용한 출퇴근을 실천하도록 사전홍보를 실시하고, 출근시간 청사 출입구 통제를 통해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대전시 박제화 트램도시광역본부장은 “2025년 트램 개통에 대비해 자가용 승용차 이용을 줄이고, 편리하고 안전한 공공교통체계로의 전환을 위해서 시 산하기관부터 솔선하여 실천운동을 펴고 있다”며 “앞으로는 시민들의 참여도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다음‘공공교통 이용의 날’은 8월 22일으로 이 날 시 산하기관 소속 직원의 청사주차장 출입이 통제된다. 다만, 이동이 불편한 장애인, 유아동승 차량 등은 예외로 출입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