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난계로타리클럽 회장 이·취임식, 전윤경 신임회장
영동난계로타리클럽 회장 이·취임식, 전윤경 신임회장
  • 손혜철
  • 승인 2019.07.12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윤경
전윤경

국제로타리 3740지구 영동난계 로타리클럽은 지난 12일 영동군청 대회의실에서 각계 기관·사회단체장 및 인근 클럽 관계자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0대~제11대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제10대 김향숙 회장이 이임하고 제11대 회장으로 전윤경(52) 회장이 취임하여 새로운 임원진과 함께 2019-2020 회기를 이끌어 가게 됐다.

전윤경 회장은 “누군가의 따뜻한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는 소외된 이웃을 위해 포근한 마음을 나누어주는 봉사하는 클럽, 배려하는 아름다운 마음으로 화합과 단합된 봉사하는 클럽, 봉사 정신으로 회원들의 자부심과 보람으로 한층 더 발전되는 영동 난계로타리 클럽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전 회장은 영동전통시장내 음식점을 운영중이며, 중앙방범자율대 등 다양한 사회활동을 하고 있다. 1남1녀의 자녀를 두고 있다.

영동난계 로타리클럽은 2009년 3월에 창립되어 현재 40명의 회원이 활동중이며, 장학금 전달, 사랑의 연탄나누기 기금마련행사, 불우이웃돕기, 장애인복지관 사랑의 김장나누기 등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