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보건소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 최우수 프로그램 선정
옥천군보건소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 최우수 프로그램 선정
  • 육동균
  • 승인 2019.06.17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옥천군보건소(소장 임순혁)는 2018년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 운영점검 결과 전국에 있는 254개 보건소 중 우수프로그램 사례 최우수에 선정되어 국립재활원장상을 수상할 예정이다.

2019년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 통합성과대회는 2018년 사업 운영실적에 대한 점검과 분석을 통해 우수프로그램과 유공자를 선정하여 표창하는 자리이다. 또한 사업의 현안, 발전방향에 대해서 논의한다.

군 보건소는 2005년부터 시범사업으로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을 시행하였으며 지난해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전국에서도 손꼽히는 재활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이 지역에 있는 등록 장애인 840명을 보건소 재활센터, 보건지소‧진료소에서 혈압‧혈당 등 만성질환을 관리하고 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장애인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에 최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나가자 세상속으로’ 장애인 자조모임은 일상생활 적응에 대한 서로간의 정서적 지지교류의 장을 만들어주고 생활에 도움이 되는 교육 등을 통해 2차 질환을 예방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326명이 프로그램에 참여해 목표 인원 대비 130%, 만족도 108%를 달성하며 참여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올해에도 호응에 부응해 매월 넷째주 금요일 오후 2시 30부터 2시간 동안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군보건소 관계자는 “관내 재활사업이 수요자 중심으로 추진이 돼 효율성을 높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