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허가처리과 신설, 주민만족도·행정능률 Up
옥천군 허가처리과 신설, 주민만족도·행정능률 Up
  • 육동균
  • 승인 2019.06.1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옥천군 옥천읍에 사는 A씨는 자신이 소유하는 농지에 단독주택 짓기로 결심하고 사전에 가능여부를 문의하기 위해 지난 4월 옥천군청을 방문했다.

최경

그는 올 1월부터 건축과 개발행위, 농지전용 관련 업무 등을 통합해 처리하고 있는 군청 1층 허가처리과를 방문해 각 담당자들로부터 신속한 원스톱 상담을 받았고, 궁금증을 빠른 시간 안에 해결할 수 있었다.

그는 “주택 인허가가 가능한지 여부를 묻기 위해 허가처리과를 방문했는데, 이에 필요한 관련법 상담이 이곳 한 사무실에서 이루어져 빨리 끝낼 수 있었다”며 “시간도 많이 절약되고 담당자간 협조가 순조롭게 진행되는 것이 참 보기 좋았다”고 말했다.

옥천군이 원스톱 민원 처리 체계 구축을 위해 신설한 ‘허가처리과’가 민원인들의 시간·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고 공무원들의 불필요한 행정력 낭비를 예방하며 군청 안팎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군은 올 1월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 도시건축과 업무인 건축 인·허가와 개발행위, 친환경농축산과의 농지전용, 산림녹지과의 산지전용 업무를 통합해 보는 허가처리과를 신설했다.

부서장 포함 총 15명의 직원들이 건축팀, 개발행위팀, 농산지전용팀 등 3개 팀으로 나눠 인허가 등의 전문성 높은 업무를 수행하며 효율적인 행정 처리로 주민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민원인들은 기존 도시건축과와 친환경농축산과, 산림녹지과 등을 일일이 다니며 상담 받던 것을 이제는 한 곳에서 처리해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해졌다는 평가다.

공무원들에게 있어서는 관련법 검토 시 각 부서별로 별도 공문을 시행하던 것을 부서 내 협의를 통해 신속한 검토와 처리가 가능해 업무 능률과 효율이 높아졌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원스톱 민원 처리를 위한 허가처리과 신설은 실제로 눈에 띄는 민원처리 기간 단축으로 이어졌다.

올 5월까지 법정 처리기간 3일 이상의 건축허가, 개발행위허가 등 민원처리 건수는 총 1천789건으로, 이들의 총 법정처리기간인 1만8천127일과 비교해 실제로는 1만1천790일 만에 처리하며 34.96%의 단축률을 보였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처리한 1천740건의 총 법정처리기간이 3만4천346일, 실제처리기간이 2만8천427일로 17.23%의 단축률을 보였던 것과 비교해 눈에 띄는 성과다.

유재구 허가처리과장은 “올 1월 조직개편을 통해 신설한 허가처리과가 주민과 공무원 모두의 입장에서 큰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신속하고 공정한 인·허가 업무 처리를 통해 행정 편의와 주민신뢰도를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