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국가유공자 지속 발굴할 것
충남도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국가유공자 지속 발굴할 것
  • 이경
  • 승인 2019.06.06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도는 6일 내포신도시 충남보훈공원에서 제64회 현충일을 맞아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는 추념식을 엄수했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도의회 의장, 보훈가족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추념식은 추모 묵념, 추모 헌시 낭독, 국가유공자 증서 수여 등의 순으로 마련했다.

이날 추념식에서는 추모의 의미로 묵념과 함께 사이렌을 취명하고, 조총 9발을 발사했으며, △헌화·분향 △추모 헌시 낭독 △추념 영상 상영 △추념 공연 △현충의 노래 제창 등을 진행했다.

아울러 신규 6.25참전유공자 서재경(39년생) 씨에게 국가유공자 증서를 수여하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제64회 현충일을 맞아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영전에 삼가 경의를 표하며,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 여러분께 진심어린 위로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이 분들을 기억하고 명예를 드높여 나아가는 일은 가장 기본적인 도리이자 의무”라며 “도에서는 국가유공자를 지속 발굴하는 등 앞장서서 그 의무와 도리를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도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보훈공원에 독립운동가 거리와 무궁화동산을 조성할 계획이며, 3.1평화운동 백년의 집 건립과 윤봉길 창작뮤지컬 제작, 국가유공자 버스 이용요금 면제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