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황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버이날, 정말 고맙Day’ 눈길
영동군 황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버이날, 정말 고맙Day’ 눈길
  • 손혜철
  • 승인 2019.05.0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황간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지역의 90세 이상의 저소득 독거노인에게 부모공경의 미덕을 기리고 사랑을 표현하는 기회의 장을 마련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 협의체는 어버이날을 ‘정말 고맙Day’로 정하고, 지역사회와 힘을 합쳐 지난 2일 특별한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는 황간어린이집 원아들이 참석 노인들에게 직접 카네이션을 달아드리고 배식 나눔행사도 진행했다.

또한, ‘어버이 은혜’의 가곡을 색소폰으로 연주함으로서 독거노인들이 부족한 가족의 정을 나누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카네이션을 받은 노인들은 손자·손녀들이 고사리 같은 손으로 정성껏 만든 카네이션이 가슴 한편에 달리자 감동의 눈물을 쏟아내기도 했다.

이날 참석한 김 모(90세, 금계리) 씨는 “어버이날은 평소와 같은 날로 나에게는 의미가 없는 날이었지만, 올해만큼은 다르다며 카네이션도 받고 선물도 받아서 가장 기억에 남고 감동 깊은 날 될 것”이라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황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오봉 위원장은 “여기에 계신 어르신들 덕분에 지금의 우리가 있었다는 감사의 마음을 몸속 깊이 새기는 의미에서 행사를 준비했다.”라며, “향후 황간면 맞춤형복지팀과 협력하여 살맛나는 황간만들기에 최선을 하겠다.”고 행사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