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보건소,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충주시 보건소,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 손혜철
  • 승인 2019.04.19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안기숙 보건소장)는 동량면 조동리 장선마을과 탑평마을을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하고 치매안심마을 선포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환자와 가족이 살고 있는 지역에서 일상생활을 안전하게 할 수 있도록 주민들이 치매에 대해 올바르게 이해하고 치매환자와 가족을 도우며 함께하는 치매 친화적 분위기 및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19일 동량면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선포식에서는 마을주민 및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매안심마을 사업안내,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위촉장 전달, 안심마을 현판 전달, 치매바로알기 및 인식개선 교육 등 을 진행했다.

치매안심센터는 이날 선포식을 시작으로 주민 및 지역의 다양한 사회주체(우체국, 경찰서, 은행 등)를 동참시켜 올바른 치매인식변화를 위한 교육 및 홍보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60세 이상 주민 치매조기검진, 치매예방프로그램 및 치매쉼터 운영, 치매환자의 안전한 배회공간 조성을 위한 치매예방길 등을 지역 주민들과 협의해 조성할 예정이다.

안기숙 보건소장(치매안심센터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치매환자가 지역주민의 도움을 받으면서 안전하게 생활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해 치매로부터 안전한 충주시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