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도민 구강 건강 향상” 치과의사협과 맞손
충남도, “도민 구강 건강 향상” 치과의사협과 맞손
  • 이경
  • 승인 2018.12.13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도가 도민 구강 건강 향상과 치과계 발전을 위해 대한치과의사협회와 손을 맞잡았다.

양승조 지사는 13일 도청 상황실에서 김철수 치과의사협회장과 협력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르면, 도와 치과의사협회는 도민 구강 건강 증진과 관련한 공동 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한다.

또 의료 취약계층을 위한 전문 치과 의료 서비스 제공을 협력하고, 도민의 치과 의료기관 취업을 지원한다.

도와 치과의사협회는 뿐만 아니라 치의학 연구 활성화 및 치과 의료산업 발전을 위해 협력하고, 상교 교류 및 발전적 관계 구축을 위한 기타 사항도 협력키로 했다.

치과의사협회는 이날 이와 함께 칫솔과 치약 등 구강관리용품을 도에 전달하며, 구강 관리가 어려운 취약계층에 전달해 줄 것을 요청했다.

협약식에서 양승조 지사는 “도민의 구강보건 의식은 아직 예방보다는 치료에 머물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고령사회로 나아가고 있음을 고려할 때 구강건강에 대한 예방적 관리에 보다 큰 관심을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어 “앞으로 대한치과의사협회와 함께 의료 취약계층을 위한 전문의료 서비스 제공 방안을 모색하고, 치과 의료인력 취업 지원과 치의학 연구 활성화, 치과 의료산업 발전을 위해서도 더욱 큰 관심을 기울여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김철수 회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도민 구강건강 증진과 치과계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