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정 3기 첨단산업 대규모 투자유치 결실
세종시정 3기 첨단산업 대규모 투자유치 결실
  • 이한배
  • 승인 2018.12.10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다음소프트, 그린광학 등 공공행정 연관 산업, 지식·문화·정보·예술 산업, 스마트시티 산업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국내 우량기업 28개사가 세종시에 2,400억 원을 투자한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10일 시청 집현실에서 우량기업 28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을 체결한 28개사는 오는 2021년까지 스마트그린, 세종테크밸리 등 15만 6,659㎡ 부지에 2,400억 원을 투자해 공장과 연구소 등을 건설하게 된다.

이번에 협약을 체결한 업종은 ▲소프트웨어, 패션·디자인, 시스템 통합 등 세종시 3대 성장 산업 ▲빅데이터, 로봇기술, 생명과학, 액정표시장치 등 첨단 및 4차산업이 주를 이루고 있다.

특히 이번 협약에서는 수도권 소재 기업 9개사로부터 560억 규모의 신규 투자를 이끌어낸 것은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주목할 만한 성과로 평가된다.

이 가운데 ㈜다음소프트는 인터넷지능형시스템 관련 소프트웨어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빅데이터 분석, 검색엔진, 텍스트마이닝 분야 국내 대표기업으로 손꼽힌다.

㈜그린광학은 광학시스템, 광부품, 광디스플레이를 생산하는 제조업체로, 중소기업부로부터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에 선정된 우수기업이다.

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총 1,247개의 일자리 창출 효과와 함께 세종시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 3대 성장 산업 중에서도 기술력과 경쟁력을 갖춘 우량기업을 가족으로 맞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이번에 투자를 약속한 기업이 세종에서 앞으로 기업 활동을 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