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대전체력왕선발대회, 장년부▶ 박현복 체력왕
[포토뉴스] 대전체력왕선발대회, 장년부▶ 박현복 체력왕
  • 손혜철
  • 승인 2018.12.04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광역시체육회(회장 허태정) 국민체력100 대전체력인증센터에서는 대전체력왕선발대회를 11월1일부터 30일까지 한달 간 진행하였다.

각 연령별(청년부 만19~34. 중년부 만35~49. 장년부 만60~64)등 3개 부문 6명우수자를 선발했다.

측정 종목은 상대악력, 윗몸 말아 올리기, 앉아 윗몸 앞으로 굽히기, 제자리멀리뛰기, 10m 왕복 2회 달리기, 20m 왕복 오래달리기의 6개 항목으로 근력과 지구력, 유연성, 민첩성, 순발력, 협응력을 평가했다. 최종순위는 측정값을 데이터화해 3개부분별 합계점수가 높은 체력우수자 남, 여 각 부문별 2명씩 총 6명의 대전 체력왕을 선발했다.

청년부▶ 김양우, 신효정, 중년부▶ 서두석, 임재민, 장년부▶ 박현복, 소정열씨가 1등상을 수상했다.

대전 체력왕에 선발된 6명에게는 2018 대전 체력왕 트로피와 함께 20만원 상당의 보급형 자전거를 상품으로 지급했다.

대전 체력왕에 선발된 참가자는 전국체력왕 선발대회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도 잡을수 있고. 전국대회는 전국 10위권 안에 드는 3개 부문 참가자 남녀 10명씩 총 60명을 대상으로 선발하며, 12월 8일 서울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체력왕을 위한 우승자를 가릴 예정이다.

2018년도 최고의 체력 왕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여하고, 사이판 3박4일 여행권과 내년 3월 9일 사이판에서 열리는 국제마라톤대회에도 참가할 수 있는 특전을 제공받는다.

대전체력인증센터에서는 체성분분석기와 기초체력 측정 장비, 운동부하 검사 장비를 갖추고 있으며 건강운동관리사 등 전문 운영요원 5명이 과학적인 체력측정과 맞춤형 운동처방을 통해 체계적인 체력관리를 시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대전시 체육회 박일순 사무처장은 "대전체력인증센터는 모든 시민에게 무료로 체력측정과 개인별 맞춤형 운동처방을 해주고 있다"며“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내년에는 더 많은 시민들이 본인의 체력을 테스트하고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를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햇다. 국민체력 100세 시대를 맞아 건강한 육체를 유지 발전시키고, 해외여행은 물론 마라톤대회도 참여할 수 있는 매력적인 이벤트에 전 국민 모두가 관심을 기울인다면 국민체력도 더욱 향상 될 거라 예상된다.

찬바람이 불어오는 요즘, 각 지역의 국민체력인증센터를 찾아 본인의 체력을 정확히 진단받은 후, 평생건강을 챙길 수 있는 운동을 생활화하는 국민들이 폭발적으로 늘어나길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