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단장한 BBS TV, 영상포교에 박차 가하다
새단장한 BBS TV, 영상포교에 박차 가하다
  • 손혜철
  • 승인 2018.11.29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BBS TV, 풍성하고 유익한 프로그램 신설

BBS불교방송(사장 선상신)이 TV 개국 10주년을 맞아 더욱 풍성하고 유익한 프로그램을 가득 담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번 개편은 부처님 법을 널리 알리는 동시에 역사 다큐멘터리를 비롯한 영화, 철학, 건강, 힐링 프로그램 신설을 통해 시청층을 확대하고, 영상포교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단행됐다.

이와 함께 BBS불교방송의 든든한 밑거름인 만공회 공덕주들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도 신설됐다.

먼저, 대표적인 불자 가수인 주병선과 김희진씨가 게스트와 함께 라이브로 노래하면서 힐링 토크를 진행하는 프로그램 <주병선, 김희진의 연인>이 매주 화요일 오후 1시4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 시간에는 만공회 공덕주들이 방청객으로 참여하고, 영상메시지 등을 통해 사연과 신청곡도 보낼 수 있다.

아울러, 사찰에 깃든 문화적, 역사적, 예술적, 정신적 가치와 감동을 아름다운 영상과 이야기로 담아낸 다큐멘터리 <절로 가는 길>은 매주 월요일 오후 5시30분에 방송된다. 

초보불자, 청년불자 모여라! 불교는 어렵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불교를 쉽고 재미있게 알려주는 시간, <자신감-자현스님의 신나고 감이오는 불교>는 매주 월요일 오후 12시4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각종 국제 영화제에서 인정받은 영화 ‘산상수훈’을 연출한 대해스님과 함께 불교, 철학, 삶의 본질을 들여다보는 <대해스님의 붓다시네마>는 수요일 밤 10시40분에 방송된다.

BBS불교방송 라디오에서 오랫동안 사랑받았던 고승열전을 이제 애니메이션으로 만날 수 있다. 화요일 오후 12시30분 BBS TV에서 <고승열전>을 볼 수 있다.

현대인들에게 건강을 선물해줄 <해리요가방>은 월요일 오전 8시40분에, 힐링 다큐멘터리 <한국의 정원>은 수요일 새벽 1시10분, 우리 문화유산을 재미있게 풀어 설명한 <7분 다큐>는 목요일 밤 11시40분, <통도사화엄산림대법회>는 수요일과 목요일 오전 7시4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BBS TV 개국 10주년을 맞아 12월 한 달 동안은 그 어느 때보다 특별한 기획 프로그램들이 가득하다.

주석스님과 소프라노 전지영이 떠나는 구법여행 <쿠무다로 가는 길>은 12월1일(토) 오전 11시40분에, 가야금 솔리스트 앙상블 초청연주회 <가야금 더늠>은 12월1일(토) 밤11시40분에 방송된다.

초기불교정법수행의 참다운 이정표를 제시하는 <미얀마 정글로 간 사람들-아나파나 스승을 찾아서>와 조선시대 유림과 불교의 상생 사례를 살펴보는 <선비, 사찰에 가다>, 다큐멘터리 <제주 불교의 중흥조, 안봉려관>, <청춘BBS, 연꽃을 피우다>, <철벽을 부수고 벽안을 열다>도 12월에 방송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BBS불교방송 홈페이지(www.bbsi.co.kr)에서 볼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