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환경부, 도시 물순환 안동 포럼 개최
안동시·환경부, 도시 물순환 안동 포럼 개최
  • 이경
  • 승인 2018.11.28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안동시와 환경부는 28일(수) 오후 2시부터 안동댐 세계물포럼기념센터 대강당에서 ‘도시 물순환 안동포럼’을 개최한다.

이 포럼은 시민들에게 정부정책과 안동시의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사업’을 설명하고 시민, 환경단체 관계자, 전문가 등 각계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자리다.

안동시는 2016년 환경부 공모사업에서 물순환 선도도시로 선정돼 41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현재 기본 및 실시설계 중으로 내년에 사업을 착공할 예정이다.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사업’은 LID(저영향개발, Low Impact Development) 기법을 적용해 빗물 침투․저류 능력을 회복시켜 도시 물순환 구조의 건전성을 높이는 사업이다. 왜곡된 물순환 체계를 개선하고, 자연적 물순환을 회복해 △도시열섬현상 완화 △비점오염 저감으로 인한 수질 개선 △지하수 함량 증대 △도시침수, 가뭄 등에 대한 대응능력 강화 △도시 경관 개선 등 기후변화에 강한 생태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시는 ‘물순환 도시 안동’ 선포 2주년을 기념해 지난 11월 2일과 3일 물순환 주민설명회(포럼)와 어린이 물 사랑대회를 개최해 시민으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었다.

안동시 관계자는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과 관련해 시민참여 축제, 포럼 등의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가는 한편 안동이 대한민국 물의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