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의류수거함 설치·운영을 통한 지역 행복나눔 실천
횡성군, 의류수거함 설치·운영을 통한 지역 행복나눔 실천
  • 손혜철
  • 승인 2018.10.19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횡성군(군수 한규호)는 헌옷과 재활용품을 재활용봉투에 담아 배출할 경우 주민들의 불편과 어려움이 있어 횡성군은 의류수거함을 읍면별로 97개 설치하였으며 의류수거는 횡성군새마을지회와 협약서를 체결하여 수집·운반·처리를 하고 있다.

횡성군새마을지회(지회장 이대균)는 헌옷 처리과정에서 발생된 수익금을 불우이웃돕기, 기부 등 자선사업에 사용하고 있으며 청정환경사업소에서 운영하는 농촌폐기물종합처리장에서 선별된 의류와 함께 올해도 약26톤의 헌옷을 수집·운반·처리한 수익금 1,088만원으로 독거노인, 저소득가구 등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밑반찬, 명절떡 등을 만들어 전달하였으며, 지역인재발전을 위해 횡성인재육성장학금으로 기부도 하였다. 

박용선 청정환경사업소장은 “헌옷을 그냥 버리면 쓰레기지만 분리수거하면 자원이 되어 좋은 일에도 사용할 수 있어 일거양득”이라고 밝히고 올 하반기에도 읍면별로 80여개의 의류수거함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