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락모락 안흥찐빵축제 성황리 폐막
모락모락 안흥찐빵축제 성황리 폐막
  • 손혜철
  • 승인 2018.10.14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지난 10월 12일(금)부터 10월 14일(일)까지 3일간 안흥면 안흥찐빵마을일원에서 개최된 “찐한 추억! 빵터지는 재미! 제12회 안흥찐빵축제”가

성황리에 폐막됐다.

10월 12일 개막식 행사장에는 박현빈, 식스밤, 진시몬, 이청아 등 유명연예인들의 공연으로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키며 역대 최대 인파가

몰려 객석이 만석되어 주변서 서서 볼 정도로 많은 관광객들이 모였다.

 전국적으로 유명한 안흥찐빵은 축제장을 찾는 남녀노소 입맛을 사로잡으며 안흥찐빵판매장 앞에는 명성에 버금가게 연일연시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안흥찐빵 판매부스에는 찐빵체험장과 재현장, 빚기체험장을 같이 운영해관광객들이 손찐빵 제조과정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하여 단순판매에서벗어나 안흥손찐빵에 대한 이해를 도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이번 축제는 관광객들이 함께 축제에 참여할 수 있게 찐빵도깨비 마당극,제2회 도깨비트레킹 대회, 미니 관광버스를 이용한 도깨비도로 체험,삼형제바위전망대, 팬시우드(목걸이) 제작, 천연염색 체험, 켈리그라피,숲공예 체험 등 다양한 체험 및 볼거리로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불꽃놀이를 대체하여 안흥찐빵축제 성공기원 LED풍선날리기 행사를 하여 안흥면민 및 축제를 찾아오신 관광객들에 신선한재미를 주었다. 그리고 팥레시피 홍보관을 신설하여 안흥찐빵의 원료곡인팥을 이용해 이색적인 레시피를 개발하여 큰 호응을 얻으며 축제성공에견인하였다.

 안흥찐빵 구매고객에게 행운복권을 증정하여 황금반지 10돈 및 빵양인형1,000개, 농산물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드리는 행사와 두 번째 날제2회 전국커플안흥찐빵먹기대회는 다양한 계층의 참가자들이 참여해관광객에게 볼거리와 재미를 제공하였다.

 또한 축제장 입구부터 시작되는 형형색색 빛나는 청사초롱 및 LED조명은관광객들에게 축제장을 거닐며 밤의 아름다운 풍경을 느끼게 하였으며

옛 추억을 느낄 수 있는 추억의 영화관, 농경문화체험, 생태하천 탐방로를 조성하여 관광객에게 잊지 못할 가을의 추억을 남겨 주었다.

 올해 안흥찐빵축제에서는 관광객 9만 5천명이 방문하였으며 안흥찐빵은축제판매장에서 7,000여 상자, 찐빵업소에서 13,000여 상자가 팔리는 등총 2억4천만원의 매출를 올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