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워라밸 실천’으로 행복한 일터 만든다
충남도, ‘워라밸 실천’으로 행복한 일터 만든다
  • 이경
  • 승인 2018.09.21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도가 케이티엔지 천안공장 노·사, 천안고용노동지청과 장시간 노동 개선을 통한 ‘일과 삶이 함께하는 행복한 일터’ 실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도는 21일 케이티엔지 천안공장 회의실에서 신동헌 도 경제통상실장, 권호안 천안고용노동지청장, 강훈구 케이티엔지 천안공장장, 김태형 전국담배인삼공사노동조합 천안공장지부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노·사·정 일·생활 균형 문화 확산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르면, 도와 케이티엔지 천안공장 노·사, 천안고용노동지청은 장시간 노동이 일·생활 균형을 저해하며 근로자의 삶의 질을 저하시키는 핵심요인임을 인식하고, 노동시간 단축을 통한 일·생활 균형 실현 기반을 마련하는 등 협력적 파트너십을 공고히 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도는 일·생활 균형 지역실천단을 구성하고, 우수사례 발굴·교육·홍보·공동캠페인 전개를 통한 사업장 내 일·생활 균형 협업체게 구축을 위해 노력하며, 노동시간 단축 모델 개발 및 고용 보조금 등 재원을 지원한다.

케이티엔지 천안공장 노사는 장시간 노동 개선을 위한 작업 방식을 개선하고, 법정 근로시간 준수, 연차휴가 활용 촉진, 심야근로 축소 등 건강한 직장 문화 조성에 상호 협력키로 했으며, 천안고용노동지청은 일하는 문화 개선 관련 자료를 보급한다.

신동헌 실장은 “이번 협약은 충남노사민정 공동선언 실천 사업에 따른 것”이라며 “케이티앤지를 시작으로 연내 20개 사업장과 구체적인 실천협약을 추진, 행복한 노동 환경을 조성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