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7회 설성문화제와 제23회 음성청결고추축제
제37회 설성문화제와 제23회 음성청결고추축제
  • 손혜철
  • 승인 2018.08.10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음성군(군수 조병옥)은 지역의 대표 전통 문화 행사인 제37회 설성문화제가 내달 9월 12일부터 4일간 종합운동장 일원에서 제23회 음성청결고추축제와 함께 개최한다고 밝혔다.

군은 ‘꿈·미래·행복을 위한 전통과 현대의 조화’라는 주제로 전통을 되살리는 다양한 민속예술 공연과 풍성한 체험행사로 꾸며지는 제37회 설성문화제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문화제에서는 사람의 일생 각 단계인 탄생, 성인, 결혼, 노동, 죽음으로 이어지는 과정을 기념하는 퍼포먼스와 음성의 전래민요를 통해 표현한 ‘음성민속예술 한마당 놀이’행사로 전통문화 예술을 새롭게 발전시켜 군민화합과 정체성을 확립 하는 등 매우 의미 있는 장으로 승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 첫날인 9월 12일에는 설성문화제와 음성청결고추축제 개막식, 충북민속예술축제와 충북청소년민속예술제, 음성청결고추아줌마 및 미스터 고추선발대회가 열려 ‘터울림의 날’ 행사가 화려하게 서막이 오른다.

둘째 날인 9월 13일은 ‘군민의 날’로 실버가요제, 충청북도생활문화축제, 음성군민노래자랑이 펼쳐진다. 

셋째 날인 9월 14일에는 음성군민체육대회, 민속예술한마당 놀이, 시를 노래하는 밤, 가을밤의 앙상블이 개최돼 금요일 밤을 아름답게 수놓게 된다.

마지막 날인 9월 15일에는 KBS 전국노래자랑 녹화와 청소년 어울마당, 군민 위안의 밤 행사가 대미를 장식한다.

이 밖에도 전통 먹 공예품 전시와 목판인쇄 체험, 대장간 전시 체험 등 관광객이 함께 참여하도록 신나는 체험행사와 전시행사가 축제의 풍성함을 더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문화제 기간 동안 음성청결고추 판매를 위한 고추직거래 판매장 운영, 일반농산물 판매장인 행복나눔장터, 고추 음식 시식, 고추테마 전시관 운영 등 다양한 음성청결고추축제 부대행사가 열린다.

조병옥 군수는 “우리 지역 전통문화의 창조적 해석으로 전통예술을 계승 발전시키고 농·특산물을 널리 알리는 축제로 발전시켜 군민화합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축제로 만들어 대한민국의 중심 행복한 음성실현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