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한우 부산물 활용한 레시피북 선보인다
횡성한우 부산물 활용한 레시피북 선보인다
  • 손혜철
  • 승인 2018.07.1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횡성군은 횡성한우 부산물 브랜드 ‘별우별미’를 이용해 소비자가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요리방법을 수록한 ‘별우별미 레시피북’을 이달 출간한다.

‘별우별미’는 한우의 특별한 부위를 최고급 별미를 느낄 수 있는 고품격 횡성한우 부산물 가공식품 브랜드로, 횡성KC식육처리센터(☏033-343-9886)에서 곱창, 막창, 대창, 양 등의 한우 부산물을 소비자들이 살짝 헹구어 바로 사용하면 되도록 깨끗하게 손질한 상태로 진공팩에 포장 판매하고 있다. 특히 국내 최초로 한우개체이력번호표시(부산물)를 하고 있어 소비자들이 믿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 제작된 별우별미 레시피북에는 모츠나베, 대창 전복스테이크, 곱창 감바스, 양삼계탕, 양육개장 등 5가지 사계절 보양식과 막창볶음, 대창 막창꼬지, 대창 김치찌개, 곱창숙주볶음, 데리야키 모둠 내장 덮밥 등 집에서 손쉽게 먹을 수 있는 5가지 일상식 요리 방법 및 요리팁이 소개되어 있다.

또한 레시피뿐만 아니라 별우별미에 대한 소개와 장점, 구입처 등이 함께 수록돼 있어 독자들에게 횡성한우에 대한 다양한 접촉기회를 제공하고 소비시장을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별우별미 레시피북은 여성잡지 ‘우먼센스’ 8월호에 별지 부록으로 제공되며, 10월 개관하는 횡성한우체험관 방문객에게도 배부하는 등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방창량 축산지원과장은 “올 여름 기력을 보충해주는 횡성한우 부산물 재료로 별난 맛 요리를 만들어서 건강을 챙겨보는 것을 권유해드린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