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이동욱 4개월 만에 결별..."바쁜 스케줄로 멀어져"
수지·이동욱 4개월 만에 결별..."바쁜 스케줄로 멀어져"
  • 손현주
  • 승인 2018.07.02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가수 겸 배우 수지와 이동욱이 결별했다.

2일 한 매체는 이동욱과 수지가 최근 선후배 사이에서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서로 바쁜 스케줄로 인해 관계가 소원해지며 자연스레 멀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지난 3월 열애를 인정한 지 4개월 만에 결별했으며, 연예계 선후배 사이로 돌아갔다.

이동욱은 1999년 MBC 드라마 '베스트극장'으로 데뷔, 이후 드라마 '학교', '마이걸' 등에 출연했다. 최근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저승사자 역을 맡아 큰 인기를 끌었다.

2010년 그룹 미쓰에이로 데뷔한 수지는 영화 '건축학 개론'에서 주연을 맡으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드라마 '드림하이', '함부로 애틋하게', '구가의 서', '당신이 잠든 사이에' 등에 출연했고, 새 앨범 'Faces of Love'를 발표하는 등 배우와 가수 활동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한편, 이동욱은 JTBC 월화드라마 '라이프'의 방송을 앞두고 있으며, 수지는 드라마 '배가본드' 촬영을 준비 중이다.

사진출처 : 픽클릭 신민경 기자 / 사진 사진출처 : 픽클릭 DB

 

Copyright ⓒ 불교공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