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핫 플레이스 운리단길에서 만나는 주말공예장터
청주 핫 플레이스 운리단길에서 만나는 주말공예장터
  • 손혜철
  • 승인 2018.06.20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위원장 권한대행 이범석)는 오는 23일(토)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청주의 핫 플레이스로 부상하고 있는 ‘운리단길’에서 <주말공예장터>를 개최한다.

‘운리단길’은 청주고인쇄박물관부터 운천동주민센터까지의 일대 거리를 말하며 최근 식당과 카페, 공예공방들이 들어서면서 온라인과 SNS 등에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조직위는 이번 장터는 시민들을 직접 찾아가서 만나는 ‘찾아가는 주말공예장터’의 일환이며, 인근상가와의 협의를 통해 운천동의 골목상권을 살리고자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장터에는 음료와 석고방향제, 수제향수 등을 제작해서 판매하고 있는 운리단길의 ‘선데이맨션’과 가죽공예, 도자, 액세서리, 한지공예, 목공예 등 기존 상권과 중복되지 않는 지역의 공예공방 등 총 25개의 부스가 참여한다.

특별히 장터가 열리는 당일 오후 운리단길 인근 상가에서 물건을 구매하면 물티슈 등 주말공예장터 기념품을 증정한다.

또한 장터에서 제품을 구매하면 무료로 씨앗을 나누어주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한편, <2018주말공예장터>는 올 가을 9월 5일부터 9일까지 동부창고 6동과 37동에서 개최되는 ‘2018청주공예페어’에서 거리마켓으로 전환되어 상시 운영된다.

주말공예장터의 참가신청 등 자세한 문의사항은 청주공예비엔날레 공식홈페이지 (www.okcj.org)나 주말공예 담당자(☏043-219-1081)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