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립도서관, 4차 산업혁명 도서관으로 거듭난다
증평군립도서관, 4차 산업혁명 도서관으로 거듭난다
  • 손혜철
  • 승인 2018.06.1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군은 국립중앙도서관과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의 '도서관 빅데이터 분석·활용 체계 구축 사업' 수행기관에 선정돼 도서관 서비스 질 향상에 나선다.

증평군립도서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개관 후 5년 동안 축적된 방대한 데이터를 융합해 가치 있는 정보로 활용함으로써 보다 나은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도서관은 도서 대출 빈도, 연령대별 이용률 등 이용자 패턴 분석을 통해 ▲수요에 맞는 장서개발 ▲생애주기별 맞춤형 프로그램 개발 ▲이용자 맞춤형 서비스 제공 등 도서관 정책결정에도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군립도서관 관계자는“이번 사업을 통해 개관 5년째를 맞고 있는 증평군립도서관이 그동안 축적된 도서관 데이터에서 새로운 가치를 찾고, 분석된 자료를 통해 군민들에게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서관 빅데이터 분석·활용 체계 구축 사업은 도서관 데이터의 체계적 수집․분석을 통해 보다 나은 도서관 운영 및 이용자 서비스 제공을 도모하고자 추진되는 공모사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