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복희 시집] 그녀의 사막, 키스의 세계
[도복희 시집] 그녀의 사막, 키스의 세계
  • 손혜철
  • 승인 2018.06.10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영혼이 얽히는 첫 번째 관문

순식간에 벌어지는 통증 없는 사고사

그쯤에서 끝내고픈 소름 돋는 유혹

서로 다른 그들이 최후를 결심하는 방법

미지의 세계에 내딛는 첫 발자국

끝까지 탐사해 보겠다는 탐험가의 지칠 줄 모르는 호기심

그 미친 호기심의 발동

세상에 둘 만 남는 찰나의 허상

폭우를 동반한 바람

막 시작한 지독한 그리움

 

 

 

 

 

저자소개

도복희

아름다운 자연이 풍광처럼 펼쳐진 부여에서 감성 풍부한 유년기를 보내고 자연스럽게 충남대학교에서 국어국문학을 전공했다.

2011년 문학사상에 「그녀의 사막」으로 등단한 후

여러 문학지에 그녀만의 독특한 시세계를 발표했다.

2016년 ‘전국계간지 우수문학상’을 수상했으며

그래도 부족한 것을 느껴,

2017년 한남대학교 사회문화대학원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했다.

“어디에도 정착하지 않는 바람같이 살고 싶다”는 시인은

오늘도 히말라야 네팔로 떠나는 꿈을 꾸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