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군면, 한아사모 사랑의 나눔 실천
장군면, 한아사모 사랑의 나눔 실천
  • 이한배
  • 승인 2012.09.06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세종] 장군면 주민 40여 명으로 구성된 공익재단 ‘한아사모’가 지역 불우이웃을 위해 사랑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6일 세종시에 따르면 한아사모는 지난달 장군면 집중 호우로 침수 피해를 당한 결혼이민자 탄티엔(대교1리) 씨와 윤승욱(산학리) 씨 가정을 지난 4일 방문, 130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날 한아사모는 세종시 소정면 운당리에 거주하는 정미라(백석대4) 씨가 우수한 성적으로 유학 시험에 합격하고도 항공료가 없어 출국을 하지 못하고 있다는 딱한 소식을 접하고 정 씨에게 100만 원의 항공료를 지원하기도 했다.

또 한아사모는 장군면 하봉리 소재 세종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환자 110여 명에게 1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 추석명절을 앞두고 이들의 외로움과 소외감을 달래줬다.

한편, 한아사모는 장군면 부면장 박덕규 씨가 3여 년 전부터 준비, 지난해 설립한 공익재단이다. ‘한다리 아름다운 사랑을 나누는 사람들의 모임’이라는 의미의 이름처럼 이들은 모두가 골고루 잘 사는 아름다운 사회건설에 앞장서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