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도 이제 농부가 됐어요
우리도 이제 농부가 됐어요
  • 이한배
  • 승인 2012.09.06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세종]  ‘어린이 도시농부 교실’이 6일 연서면 월하리 어린이농부교실 텃밭에서 관내 어린이집 원생 34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세종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송기덕)에 따르면 이날 도시농업연구회원 30명이 어린이들의 멘토가 돼, 농업체험을 도왔다. 어린이들은 가을 무와 배추를 심고, 건강에 이로운 채소의 중요성에 대해 배우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피옥자 도시농업담당은 “어린이들에게 농업의 중요성을 알리고, 농업체험을 통해 정서순화를 도모하고자 교육을 진행 중”이라며 “참여 어린이들의 식생활이 많이 개선돼 학부모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는만큼 지속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