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영동고, 헌혈로 사랑 실천해
충북 영동고, 헌혈로 사랑 실천해
  • 손혜철
  • 승인 2017.12.07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25년간 학생들 헌혈, 올해도 재학생 절반이상 참여

영동고등학교(교장 박희철) 학생들이 25년간 헌혈에 참여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영동고 학생들은 1992년부터 매년 약 2회씩, 올해까지 총 41회에 걸쳐 4,992명의 학생이 헌혈에 동참했다.

올해도 2회(7월, 11월)에 걸쳐 전교생 528명중 237명의 학생이 사랑과 봉사의 정신으로 헌혈에 참여했다.

이에 ‘생명 존중, 생명 나눔 문화 확산’을 통한 혈액사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대한적십자사(회장 박경서)로부터 회장 표창을 수여받기도 했다.

 1학년 이예경 학생은 “헌혈에 참여하기 위해 아침식사를 하고 왔어요. 헌혈하면 뿌듯하고 즐거운데, 못하는 친구들은 속상해해요”라고 말했다.

영동고 박희철 교장은 “우리 학생들이 헌혈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헌혈뿐만 아니라 각종 봉사활동에 참여해 솔선수범하는 학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