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광장, 광수사에서 다종교 다문화 어울림한마당 개최
힐링광장, 광수사에서 다종교 다문화 어울림한마당 개최
  • 손혜철
  • 승인 2017.12.06 0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사단법인 힐링광장’은 대한불교 천태종 광수사에서 ‘다종교 다문화 어울림한마당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다종교 지도자들과 다문화가족 각계 지도자들과 일반시민 약1,000여명이 모인 가운데, 다종교 지도자들과 일반시민이 함께 어우러져 이야기 나누고, 초정된 공연 등을 즐기며 소통하고 화합하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사진:광수사 주지 무언스님과 다종교 지도자들.
▲광수사 주지 무언스님과 다종교 지도자들

행사는 1부 정기법회, 2부 ‘찻자리 및 다도시연’ ‘천연염색 체험 및 전시’ ‘변검술(천극)공연’ ‘택견’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날 행사장을 찾은 시민들은 대전과 부산에 차문화인 및 단체 20곳이 참여해 마련한 갖가지 차를 시음하며 다도(茶道)를 배우고, 중국 천극인 변검술 공연과 택견을 관람하였으며, 천연염색 ‧ 캐리커쳐 ‧ 색칠공예 등 이색 체험들을 하며, 큰 축제를 즐기게 해줘 너무 좋다는 극찬의 반응을 하였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고 주최한 ‘사단법인 힐링광장’ 대표 무원스님은

“이번 차페스티벌은 정(靜)과 동(動의) 어울림을 우리 문화 속에서 찾고자 노력하였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 찻잎 따기에서부터 차를 달여 마시기까지 몸과 마음을 다지는 다도(茶道)와 변검술, 택견 등의 기교 및 기술이 결합된 하나의 예술행위가 어우러지는 문화축제라고 할 수 있다.”라고 하였다.

▲사진: 택견 시범
▲사진: 천연염색
▲사진: 변검술 공연
▲사진: 고려시대 다도(茶道) 재현

 

'즐거운'이란 뜻의 순수한 우리말인 '라온'으로 주최되는 이번 축제는 많은 사람들의 참여로 종교나 민족을 초월하여 다종교인과 다문화인들이 동행을 하는 ‘즐겁고’, ‘행복한’ 인연을 만드는 자리가 되었음을 알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