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불교계, 어려운 이웃위해 고추장 나눔
진안불교계, 어려운 이웃위해 고추장 나눔
  • 진성 명예기자
  • 승인 2017.11.26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올 겨울들어 첫눈이 내린 진안지역의 사찰들이 저소득층과 홀 몸 어르신을 위한 홍삼 고추장 나눔 대축제에 동참했다.

진안 마이산 탑사 주지 진성스님 (전북종무원장), 쌍봉사(주지 보경스님), 고림사(주지 성목스님)는 11월 23일 진안문예체육회관에서 열린 진안홍삼고추장 대축제에 동참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자비정신을 실천했다.

이날 행사에는 마이산 탑사 총무국장 정해스님과 나누우리 봉사단, 쌍봉사 섬김봉사단, 고림사 봉사단은 이날 행사에서 진안관내 550가구의 저소득층 가구와 홀몸어르신들에게 진안지역의 특산물인 홍삼가루를 사용한 1.5kg들이 홍삼고추장을 직접 담아 전달했다.

이날 행사는 불교를 비롯해 원불교, 천주교, 개신교등 종교단체와 진안자원봉사센터 봉사단체들은 종교를 초월한 유기적인 관계형성을 통해 자원봉사를 통한 따뜻한 온정을 선사했다.

지역의 자원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전북종무원장 진성스님은 “4대 종단을 비롯한 봉사자들의 홍삼고추장 나눔행사에 마이산 탑사 나누우리 봉사단들과 함께 동참했다” 며 “희망을 안겨주는 첫 눈이 내리는 것처럼 어려운 이웃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따뜻한 겨울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쌍봉사 보경스님은 “지역의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함으로서 신도들에게 부처님의 자비정신을 가르치고 있다.” 며 ‘불자들이 스스로 자원봉사활동에 적극 동참하는 모습을 통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 진안 광명사 송운스님과 탑밴드 단원들은 행사에 동참한 자원봉사자들에게 ‘스님떡볶이’ 500인분을 제공하고 격려했다.

송운스님은 “추운날씨에 지역의 자원봉사행사에 동참한 봉사자들을 위해 떡볶이를 준비했다” 며 “무엇보다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을 돌보는 일에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행사에 앞서 열린 ‘제 11회 진안군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에서 마이산탑사 나누우리 봉사단 신정자 불자,

고림사 강성만 불자, 전근수 쌍봉사 섬김봉사단장이 적극적인 자원봉사활동에 동참한 공로로 공로상을 수상했다.

마이산 탑사와 쌍봉사, 고림사는 신도들과 함께 해마다 가을에 어려운 이웃들에게 수천장의 연탄을 전달하는 연탄나눔운동을 펼치고 있어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특히 마이산 탑사는 인천, 대구, 전주, 부산지역의 나누우리 분원을 통해 자비의 쌀, 사랑의 연료 나눔 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쌍봉사는 매월 찾아가는 마을밥상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