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성북구와 찾아가는 인구교육 워크숍진행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성북구와 찾아가는 인구교육 워크숍진행
  • 손혜철
  • 승인 2017.11.11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회장 황연옥)는 성북구(구청장 김영배)와 함께 찾아가는 인구교육 ‘성북구 마을 만들기 특화사업 관계자 워크숍을 11월 9일(목) 협회 3층 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인구교육 전문 강사와 성북구 학부모마을교사 네트워크 대표가 참석하여 현재까지 진행현황과 현장에서의 생생한 목소리를 통해 성북구만의 특화된 인구교육 추진 방향을 함께 고민하고자 마련되었다.

 찾아가는 인구 교육은 현재까지 총 50회를 목표로 현재 44회, 성북구민 4,787명을 대상으로 가족과 사회에 대한 긍정적 인식변화를 유도하고자 ‘가족의 재발견, 인구변화와 우리의 역할, 청춘은 책임이다.’등의 다양한 주제로 진행하고 있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인구교육를 통해 세대별로 저출산 극복을 위해 가정과 학교, 직장생활에서 할 수 있는 실천 과제를 알리고 나의 이야기로 인지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성북구는 교육도시인 만큼 초중고 및 대학생들에게 인구교육이 의무적으로 지속되었으면 한다.’ 등 다양한 방향들이 제시되었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정신숙 본부장은 “2016년 서울의 합계출산율은 0.94명, 성북구는 0.909명으로 서울시 평균보다 낮은 수치를 보여 출산율 저하가 심각한 만큼 성북구민들이 인구절벽의 문제점을 인지하고 결혼 및 가족에 대해 긍정적인 가치관을 가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