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국내최초 본선상공형‘시흥 하늘 휴게소’11월 12일 개장
도공, 국내최초 본선상공형‘시흥 하늘 휴게소’11월 12일 개장
  • 손혜철
  • 승인 2017.11.10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 입체적 도로개발의 정부 기조를 반영한 고객 맞춤형 복합휴게시설
- 쇼핑, 풋마사지, 약국 등 One stop 고객 편의시설 구비
‣ 서울외곽선 최초 정규휴게소로 휴게시설 랜드마크 이미지 구축
‣ 휴게소 인근 환승시설(환승정류장, 카셰어링) 설치로 공유경제 실현

오는 12일, 평면적 공간 개발 한계를 극복한 국내 최초 본선 상공형휴게소인 ‘시흥 하늘 휴게소’를 만날 수 있다.

한국도로공사(사장 직무대행 신재상)는 12일 오전 9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조남분기점과 도리분기점 사이에 시흥 하늘 휴게소를 개장한다고 밝혔다.

이는 높은 용지보상비와 자연환경 훼손이라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본선 상공형으로 건설된 것으로, 서울외곽순환선 최초의 정규 휴게소이다. 이용객들은 일산 및 판교 양방향에서 휴게소를 이용할 수 있다.

시흥 하늘 휴게소에는 친환경 휴게소를 구현하기 위한 전기차 충전, 태양광 등 각종 시설들이 설치되어 있고 지하 1층부터 지상 3층까지 층별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대형 표지판에 잔여 주차대수를 표출해 주차장 내 혼잡을 최소화하고 휴게소 멤버십 및 VIP 고객 대상 컨시어지 서비스, 지역주민을 위한 문화 컨텐츠 개발 등 다양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한다.

휴게소 내에 버스환승정류장이 설치되어 5000번 공항버스(성남~인천)와 8106번 광역버스(성남~부천)를 이용할 수도 있다. 인근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휴게소 옆 고가교 하부에는 카 셰어링 존이 운영되며, 공영주차장은 목감 택지개발지구의 방음벽 공사가 완료되는 내년 3월에 설치된다.

신재상 한국도로공사 부사장은 “국내 최초로 본선 상공에 개발되는 시흥 하늘 휴게소가 수도권과 같이 입지적으로 제약요건이 많은 도심형 휴게소의 표준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개장으로 인해 일시적인 혼잡이 예상되지만 휴게소 내 주차 전광판, 주차요원 추가배치 등으로 이용객의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