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호텔의 대명사 日 토요코인, 대구 온다!
비즈니스호텔의 대명사 日 토요코인, 대구 온다!
  • 이경
  • 승인 2017.10.2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세계적인 비즈니스 호텔체인 토요코인(Toyoko Inn Co. Ltd)이 대구에 동대구점(447실)과 동성로점(215실) 두 개 지점을 건립한다.

대구시와 토요코인코리아는 이를 위해 24일 오전 11시 대구시청 2층 상황실에서 김연창 경제부시장과 토요코인 코리아 홍지명 대표이사등이 참석한 가운데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하고 본격적인 협력을 시작한다. 아울러 토요코인 동성로점은 영스퀘어 건물을 임차해 오픈할 예정으로 영스퀘어 조병계 대표이사도 이와 관련한 협약체결을 위해 함께 참석한다.

1986년 일본 도쿄에서 설립된 토요코인은 한국에 7개(부산 5개소, 서울 1개소, 대전 1개소)의 비즈니스호텔을 운영 중이며, 전 세계적으로는 256개소의 호텔을 운영 중인, 성장 속도가 가장 빠른 글로벌 호텔 체인 중 하나로 손꼽히는 기업이다. 작년 기준 전 세계 매출은 8,014억원, 국내 매출은 274억원에 이른다.

대구시와 토요코인은 대구의 관광산업을 비즈니스와 연계한 ‘체류형스테이’로 발전시켜나가기로 합의하고 구체적인 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토요코인은 대구지역 호텔 2곳에 총 380억원을 투자하여 662실의 객실을 신규로 론칭함으로써 지역의 만성적인 객실 부족 해소에 크게 기여할 뿐 아니라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을 줄 전망이다.

동대구점(19년 오픈 예정)은 동대구역복합환승센터 인근, 동성로점(18년 오픈 예정)은 지하철 1·2호선 환승역인 반월당역 인근에 위치함으로써 대구의 대중교통 요충지에 비즈니스호텔이 입점하게 돼 대구를 찾는 관광객과 비즈니스 출장자들이 크게 편리해 질 것으로 대구시는 기대하고 있다.

또 일본을 비롯한 국내외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인 토요코인 측은 호텔 종사자 100여 명을 대부분 지역 여성인력으로 우선 채용하기로 해 여성 일자리 확충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이번 토요코인 유치로 대구시는 노보텔을 운영하고 있는 프랑스의 아코르호텔그룹과 지난 7월 착공한 미국 매리어트호텔 그룹에 이어 세 번째 글로벌 호텔 체인을 유치하게 됐다. 대구시는 최근 성과를 거두고 있는 제조업뿐만 아니라 호텔, 레저산업 등 미래형 서비스산업도 무한한 성장가능성을 가진 분야로 다양한 파급효과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부분이 크다고 보고 앞으로도 이 분야에서도 유치활동에 계속 신경 써나가겠다는 입장이다.

대구시 김연창 경제부시장은 “이번 토요코인의 유치 성공으로 대구시는 일본뿐만 아니라 중국, 동남아 등을 타깃으로 한 의료, 관광과 연계한 비즈니스 분야에도 한층 활력이 생길 것으로 보인다”며 “대구시가 준비 중인 2021 세계가스총회(WGC 2021) 개최 등 국제행사들을 치르는 데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토요코인의 대구 선택은 다른 기업들과 관광객들에게도 대구시의 이미지를 향상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