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 영상] 옥천군, ‘제1회 옥천군민의 날’ 성료
[포토 / 영상] 옥천군, ‘제1회 옥천군민의 날’ 성료
  • 손혜철
  • 승인 2017.10.15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 옥천군의 ‘제1회 옥천군민의 날’ 기념행사가 옥천공설운동장 일원에서 지난 15일 사회 각계각층의 축하와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군 지명 탄생 604주년과 10월 15일 군민의 날 첫 탄생을 기념, 군정사상 처음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5만여 군민의 화합과 결속을 다지며 그 어떤 행사보다도 다채롭고 풍성한 군민들의 축제를 열었다는 평이다.

14일 전야제에는 난타, 군민합창단 등 8팀의 주민참여 공연이 이뤄졌고, 이 자리에서 김영만 옥천군수는 군 직원과 트리오를 이뤄 ‘옥천찬가’를 부르며 노래 솜씨를 뽐냈다.

김세진 전 배구 국가대표, 박경철 전 양궁 금메달리스트, 염동균 전 프로복싱 챔피언 등 옥천을 빚낸 인물들이 영상을 통해 축하 메시지를 전달하며 군민의 자긍심을 높이는데 동참했다.

위키미키, 한해, 한혜진 등 11명의 인기가수 공연 및 음악과 함께 밤하늘을 신비롭게 수놓은 불꽃쇼는 군민에게 잊지 못할 추억과 감동을 선사하며 옥천의 가을밤 분위기를 한껏 달궜다.

15일 기념식에는 김영만 옥천군수와 유재목 군의회 의장, 지역 기관 ․ 단체장은 물론, 군민의 날 탄생을 축하하기 위해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박덕흠 국회의원, 한진섭 재경옥천군향우회장을 비롯해 전국 각지의 향우회장, 최창식 대한체육회 자문위원 등 내빈 이 참석해 행사의 빛을 더했다.

육군 37사단 군악대의 힘찬 연주가 시작되고, 각 읍 ․ 면 풍물단의 경쾌한 풍악으로 선수단이 입장하며 기념행사의 화려한 문을 열었다.

이어 군민의 날 선포식과 함께 9개 읍면의 물이 합쳐져 하나 된 의미를 부여하는 ‘통합 ․ 화합 ․ 상생의 합수식이 각 읍 ․ 면의 노인회장들로부터 이루어졌다.

이어 전 군민대상 시상자로부터 옥천군민헌장 낭독, 제27회 군민대상 시상, 각종 대회에 참여해 지역의 위상을 드높인 ‘향토를 빛낸 별’ 시상’이 진행됐다.

모두 함께 지명 탄생 604주년을 기념하는 희망의 풍선 604개를 하늘로 띄워 보내며 옥천군의 번영과 군민의 행복을 기원했다.

이어 군민체육대회 개회선언, 선수 ․ 심판 선서가 이어졌고 세계태권도연맹의 태권도 시범공연, 기념식수, 제막식을 끝으로 기념행사가 마무리되고 본격적인 체육대회 행사가 시작됐다.

옥천군체육회와 각 읍면 체육회가 함께하는 ‘제42회 옥천군민체육대회’는 육상, 투호, 모래가마니 들기, 협동 공굴리기 등을 읍면 대항으로 개최해 선의의 경쟁을 벌이며 군민의 체력증진과 각 읍 ․ 면 주민 간 화합을 도모했다.

부대행사로 예술회관 앞 야외무대에서 펼쳐진 ‘옥천군 변천사 사진전시회’는 1950년대 여중생의 봄소풍, 1970년대 옥천역 풍경, 1980년대 팔씨름 대회, 1990년대 학교생활 상에 이어 현재 대한민국 자치 1번지로 성장하기까지 군이 지나온 역사의 발자취를 공감할 수 있는 사진 50여점이 전시돼 많은 이들에게 향수를 불러 일으켰다.

김영만 옥천군수는 “오늘은 옥천군이 604년 만에 재탄생 한 날”이라며 “오늘 10월 15일을 가슴 속 깊이 새기고, 앞으로도 전 군민의 뜨거운 열정과 화합을 바탕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힘을 보태 나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