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소방서, 올바른 소화기 상식으로 초기화재에 대응하자
아산소방서, 올바른 소화기 상식으로 초기화재에 대응하자
  • 권경임
  • 승인 2017.10.11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아산소방서(서장 김득곤)는 화재발생 시 시민들이 올바른 소화기 사용방법을 알고 적극적으로 초기진압에 힘쓸 수 있도록 소화기 사용법 홍보에 나섰다.

이에 아산소방서에서는 소방안전관리대상물에 대한 각종 소방훈련 시에 소화기에 대한 사용법 및 관리방법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다중이용업소 관계자 및 어린이 소방안전교육에도 교육용 소화기를 사용한 체험 교육을 적극 실시하고 있다.

한편, 소화기를 사용한 화재진압방법은 먼저 ▲소화기를 불이 난 곳으로 옮긴 후 ▲손잡이 부분의 안전핀을 뽑고 ▲바람을 등지고 호스를 불쪽으로 향하여 ▲손잡이를 힘껏 움켜쥐고 빗자루로 쓸 듯이 화재를 향해 약제를 뿌리면 된다.

또한 소화기는 평소 눈에 잘 띄고, 사용하기에 편리한 곳에 두고 햇빛이나 습기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여야 한다.

소화기(축압식)의 점검방법은 ▲소화기의 압력을 표시하는 지시침이 초록색을 지시하는지 확인 ▲노즐 및 호스의 노화여부 확인 ▲몸통이 부식되어 있는 지를 확인하여 이상이 없다면 별도의 점검을 받을 필요 없이 10년 간 사용 할 수 있다.

김득곤 아산소방서장은 “화재 초기에는 소화기 1대의 효과가 소방차 1대의 역할을 할 수 있을 정도로 강력한 위력을 발휘한다”며 “올바른 소화기 사용으로 화재로부터 가정과 이웃의 안전을 지키자”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