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고속도로(1588-2504) 고객위치 자동파악 서비스 시행
도공, 고속도로(1588-2504) 고객위치 자동파악 서비스 시행
  • 손혜철
  • 승인 2017.09.27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이달 27일부터 고속도로 내 교통사고, 잡물제거, 긴급견인 등 고객제보 서비스가 더욱 쉽고 편리해진다.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콜센터(1588-2504)를 통해 신고 접수 시 고객위치정보를 자동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기존 고객의 핸드폰과 통신사 기지국(Cell)을 통해 고객의 위치를 파악하는 방식은 정확성이 낮고 고속도로 이정정보도 제공되지 않아 고객이 직접 위치를 알려 주어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제부터는 도로공사 콜센터로 신고할 때 위치정보 조회 동의를 하면 자동으로 고객의 위치가 표출된다. 개선된 서비스는 통신사 기지국과 핸드폰의 GPS신호도 함께 이용하여 위치를 측정하기 때문에 위치 측정의 오차가 획기적으로 줄어든다. 또한, 도로공사 교통상황실에 노선명, 이정거리 등 고객의 위치가 자동 변환 표출되어 고객의 제보사항을 신속하게 전파할 수 있다.

민자고속도로 이용객도 한국도로공사 콜센터(1588-2504)로 제보할 수 있다. 민자고속도로 이용객이 도로공사 콜센터에 제보하면 관리기관으로 자동 연결돼 고객이 신고기관을 찾아 다시 연락하는 불편을 미연에 방지하도록 했다.

김시환 한국도로공사 총무처장은 “고객의 위치 정보를 신속하게 파악하여 출동할 수 있어 긴급 상황 시 골든타임 확보가 가능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민이 체감하는 서비스 품질을 향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고속도로(1588-2504) 고객위치 자동파악 서비스 개요


구 분                                                                주 요 내 용

ARS 1번 (교통사고 잡물제보 및 긴급견인)      ◦ 고객동의 후 고객위치 자동파악으로 관할기관 자동전달

ARS 0번 (상담사)                                       ◦ 콜센터 상담 중 고객동의 후 고객위치 자동파악으로

                                                              관할기관 자동전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