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서울시와‘케이블교량 유지관리 기술교류’양해각서 체결
도공, 서울시와‘케이블교량 유지관리 기술교류’양해각서 체결
  • 손혜철
  • 승인 2017.09.25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25일 서울특별시와 서울시청에서『케이블교량 유지관리 기술교류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케이블교량에 대한 기술경쟁력을 확보하고 유지관리 및 운영기술 업무를 효율적이고 체계적으로 수행하여 건설분야 기술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도로공사와 서울시는 △정기교류 및 기술세미나 개최를 통한 기술교류 및 협력 활성화, △유지관리 현장 의견을 반영한 연구개발과 핵심기술 실용화 적용에 관한 정보 및 기술 제공, △장대교량 유지관리 분야 연구과제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앞서 한국도로공사는 익산지방국토관리청, 전남도청, 부산시설공단, 서울시설공단, 한국 교량 및 구조공학회 등 국내 주요 케이블교량 유지관리 기관들과는 이미 기술협약을 체결하고 기술교류를 해오고 있다.

송상규 한국도로공사 R&D본부장은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도로부문 안전사고 예방 및 재난안전관리의 국가책임체계 구축을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