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옥천 농업기술원 "테마공원" 인기~
<포토뉴스>옥천 농업기술원 "테마공원" 인기~
  • 손혜철
  • 승인 2012.07.18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옥천]“몽글몽글 연꽃으로 예쁘게 피어난 농심테마공원으로 오세요”

옥천군 농업기술센터 농심테마공원(옥천읍 매화리)이 연일 찾아오는 손님들로 북적이고 있다.

7월초부터 꽃봉오리가 생기기 시작한 연꽃을 보기 위해 인근 지역 주민들이 찾아오고 있으며 “2012 향수옥천 농특산물 축제”가 열리는 20부터는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그 밖에 농심테마공원에는 정자, 물레방아, 디딜방아, 연못, 허브동산, 포도파고라 등이 마련돼 주민들뿐 아니라 도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사랑받고 있다.

특히, 6천605㎡ 면적의 연못에는 홍련, 백련, 수련 등이 화려하게 수를 놓고 있으며, 로즈마리, 라벤다, 타임 등이 향긋하게 핀 허브 동산은 행인들의 발걸음을 잡고 있다.

또 포도와 조롱박 터널, 맨발길 걷기, 디딜방아, 투호 등 전통민속놀이도 즐길 수 있다.

이와함께 생활원예연구회원들이 정성껏 가꾼 소나무, 영산홍, 철쭉 등 160여점 분재와 괭이밥, 노랑제비꽃, 깽깽이풀, 할미꽃 등 50여점의 야생화가 전시돼 있다.

장 훈(50. 대전 중구)씨는 “몇 년전부터 이곳을 찾아오고 있는데 연꽃과 허브, 야생화들이 너무 이쁘고 관리도 잘 돼 있어서 아이들 학습장소로 견학을 오고 있다”라며 “전국을 다녀봐도 이곳만큼 경관이 아름다운 곳을 찾기 힘들다.”라고 말했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그동안 가꾸어온 못에 백련과 홍련, 수련 등이 만개, 절정을 이루고 있다."라며 "지역민뿐 아니라 관광객들이 옥천을 찾아 또 다른 추억거리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