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찾아가는 유아성교육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찾아가는 유아성교육
  • 손혜철
  • 승인 2017.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회장 황연옥)는 광진구보건소(소장이희영)와 함께 광진구에 위치한 어린이집 5~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총 80회에 걸쳐 2,300명에게 찾아가는 유아 성교육을 진행하였다.

 특히 이번 유아 성교육은 ‘성지식을 가르치는’ 것이라기보다 ‘남녀의 차이’ 등을 바로 잡아주는 성 개념 형성에 주력했다.

 또한 남녀 생식기의 차이를 알아보는 ‘내 몸 바로 알기’ 및 어린이 성폭력 및 위험상황 대처법 등을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전문 강사가 어린이집을 찾아가 교육이 이루어졌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정신숙 본부장은 “이 시기에 형성 기본적인 성에 대한 인식이 평생에 걸쳐 영향을 주기 때문에 중요하다.”며 “컴퓨터, 휴대전화 등 어린나이에 선정적인 콘텐츠를 접하기 쉬운 만큼 이를 보완하는 교육은 꼭 해야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