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가 되고 싶은 아빠와 떠나는 소통여행
친구가 되고 싶은 아빠와 떠나는 소통여행
  • 이한배
  • 승인 2017.08.13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평생학습관(관장 장흥근)은 8월 11일(금)부터 8월 12일(토) 1박 2일, KT 인재개발원에서 아버지와 자녀 20팀(40명)을 대상으로 ‘아빠와 함께하는 부자유친 캠프’를 실시했다.

이번 캠프는 올해 처음 실시되는 것으로 아버지와 초등학교 4~6학년 학생이 참가해 다양한 활동을 통해 서로 마음을 열고 자녀의 자아정체성을 찾아가는 프로그램이다.

참가자들은 마음을 얻는 의사소통법 특강, 세대를 아우르는 가족오락관 게임, 연령에 맞는 운동법, 연극, 플래시몹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했고, 특히 아버지와 자녀간 마음을 담은 편지를 쓰고 낭독하는 시간을 가지며 서로의 정서를 교류하고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부모는 “그동안 아버지로서의 자신에 대해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자녀와 세대 차이 없는 친구가 되어 프로그램에 참여함으로써 서로가 더 가까워진 것 같아 뿌듯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