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가을 신학기 대비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대전시, 가을 신학기 대비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 권경임
  • 승인 2017.08.1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가을 신학기를 맞아 개학 초기 발생 가능성이 높은 식중독을 예방하고, 안전한 학교급식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8월 16일부터 29일까지 학교급식소 등을 대상으로 유관기관과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은 시, 자치구, 교육청, 대전식약청,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함께 4개 반 12명으로 점검반을 편성해‘17년 미점검 학교급식소, 식중독 발생 이력 학교, 식재료 공급업체 등 총 160곳을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주요점검 내용은 ▲방학동안 사용하지 않은 급식시설․기구 등의 세척․소독 관리 ▲식재료의 위생적 취급 및 보관 관리 ▲보존식 적정 보관여부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등이며, 점검과 병행하여 조리식품과 음용수, 사용 중인 식용유 등을 현장에서 수거해 병원성대장균 등 식중독균 오염여부도 함께 검사한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신학기 합동점검으로 개학후 학교급식으로 인한 식중독 발생을 사전에 방지하고, 앞으로도 식재료 공급부터 조리와 급식에 이르기까지 지속적인 지도·점검을 통하여 학교 급식 안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