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여름철 즐거운 캠핑을 위한 안전수칙
[기고] 여름철 즐거운 캠핑을 위한 안전수칙
  • 권경임
  • 승인 2017.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보은] 여름철 하계휴가가 다가오면 계곡과 바다를 찾아 캠핑을 떠나는 사람들로 붐을 이루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의 통계에 따르면 캠핑장은 1,900여 곳이며 국내 캠핑장을 찾는 인구는 약 300만명에 달한다고 한다.

캠핑인구 증가하는 것과 동시에 크고 작은 캠핑장 안전사고 역시 증가해 안전수칙준수의 필요성이 요구된다.

그럼 즐겁고 안전한 캠핑을 보내기 위한 안전수칙에 대해 알아보자.

첫째, 날씨체크다. 특히 여름철에는 기후변화가 심해 낮에는 맑고 저녁에는 폭우가 쏟아지는 경우가 있으니 인터넷이나 뉴스를 통해 캠핑을 즐기는 동안의 날씨체크는 필수다.

둘째, 음식조리 시 사용하는 불을 조심해야한다. 야외에서 가스와 불을 사용할 경우 정해진 장소에서만 실시해야하고 다 쓴 부탄가스는 환기가 잘되는 외부에서 가스가 나오는 노즐을 바닥에 눌러 가스를 제거 후 송곳을 사용해 구멍을 뚫어 분리수거 하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

셋째, 텐트 고정줄에 걸리지 않게 조심해야한다. 야간에 탠트 고정줄에 걸려 넘어지는 사고가 많이 발생해 야광줄을 사용하거나 밝은 색상의 손수건을 줄에 묶어 두는 것이 좋다.

넷째, 곤충, 뱀에 물릴 것을 대비해 해열제나 소화제, 소독약, 연고 밴드 등의 구급약품과 긴팔을 준비해야한다. 벌레에 물리면 긁거나 만지면 상처가 생길 수 있으니 비눗물로 즉시 씻고 연고를 발라줘야 한다.

이 외에도 텐트안 전열기구 조심하기, 캠핑장 내 소화기 위치확인 및 휴대용 소화기 준비하기, 물놀이 시 구명조끼 등 안전장비 착용하기 등이다.

캠핑장 안전수칙을 준수해 행복하고 즐거운 캠핑휴가를 보냈으면 한다.

보은소방서 예방안전과 소방위 김용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