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산사태 대응력 강화
보은군, 산사태 대응력 강화
  • 손혜철
  • 승인 2017.0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보은] 보은군은 28일 보은군 부군수실에서 산사태취약지역 지정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위원회는 지난 4월 공고한 산사태취약지역 지정 예정지 17개소와 산사태 예방사업 관한 사항 등을 심의했다.

이번 심의를 거쳐 산사태취약지역으로 지정된 곳은 주민 대피체계를 구축하고 위험등급에 따라 연차적으로 사방댐, 계류보전 등 사방사업이 우선 시행된다.

또, 산사태현장예방단의 현지점검을 통해 응급조치 및 보수·보강을 실시한는 등 특별관리가 이뤄진다.

군은 올해 산사태 예방을 위해 오는 10월 15일까지를 여름철 산림재해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산사태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 22일에는 마로면 관기리 산사태 취약지역에서 산사태 재난 대비 실제대피훈련을 실시해 주민 대피 및 읍면․유관기관과의 협조체계를 점검․구축했다.

군 관계자는 “산사태 취역지역 지정 및 관리를 통해 산사태, 토석류 등 산림재해로 인한 인명·재산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이날 산사태취약지역 지정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정된 산사태 취약지역은 7월 중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고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