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아나 그란데, 팬들에게 감사 인사 전해
아리아나 그란데, 팬들에게 감사 인사 전해
  • 김형근
  • 승인 2017.06.22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이슈.기획] 미국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는 지난 5월22일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자신의 콘서트장에서 자살 폭탄이 터진 후 22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부상당한 사건이 발생한 지 약 1개월 만에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눈물을 닦아줘서 고맙다"는 글을 게재했다.

자신을 응원해주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불어 넣어준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 것이다.

올해 23세의 이 어린 가수는 자신의 월드투어 이름인 '댄저러스 우먼 투어'가 끝난 후, "유럽투어를 마치며, 이 도전적인 시간 동안 나와 내 팀에게 압도적인 사랑과 지지를 보내줘서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다"고 메시지를 남겼다.

그란데는 "당신들과 함께 보낸 이 달은 특별했다. 치유의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그녀는 “맨체스터 테러 피해자들을 돕는데 아낌없이 도움을 줘서 감사드린다. 밝고 열정적인 에너지가 넘치는 시간이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테러 사건이 터진 후 아리아나 그란데는 즉시 런던과 스위스에서 잡힌 공연을 취소하는 등 '댄저러스 우먼 투어' 유럽 일정을 연기한 바 있다.

이후 그란데는 맨체스터 테러 추모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후 지난 6월7일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투어를 다시 시작했다.

이에 맨체스터 시의회는 그란데의 추모 콘서트를 인정해 맨체스터의 명예 시민권을 수여할 것을 계획했다.

한편, 명예 시민권은 주로 그 도시에서 훌륭한 공헌을 한 공로자에게 표창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