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신천지자원봉사단, 의료봉사활동
청주 신천지자원봉사단, 의료봉사활동
  • 손혜철
  • 승인 2017.03.04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기타종교] 청주 신천지자원봉사단이 주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건강닥터’를 개최했다. 오는 4일 오후 2시부터 3시간 30분 동안 신천지자원봉사단 별관에서는 주한 외국인 40여명을 대상으로 한 전문 의료진들의 체계적인 의료 서비스가 펼쳐진다.

먼저 의료봉사팀은 전문 의료진들과 대체의학팀으로 나눠 전문적인 의료상담 및 이혈, 홍채, 스포츠마사지 등 대체의학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한다.

주한 외국인들은 언어의 장벽과 진료비 부담으로 제대로 된 의료서비스를 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주한 외국인은 “아프면 그냥 꾹 참고 넘어갔는데 무료로 치료를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니 너무나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의료진으로 봉사에 참여한 의사 정명진(41)씨는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많은 외국인들은 건강상의 문제와 스트레스로 인한 여러 가지 질병을 앓고 있지만 직장 근무시간과 진료시간이 맞지 않거나, 금전적 어려움, 한국어 소통문제 등의 문제로 치료를 제 때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면서 “주한 외국인 근로자들의 건강도 챙기고, 내가 가지고 있는 재능으로 외국인 노동자들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으니 더욱 보람을 느낀다."고 했다.

간호사 최지혜(35)씨는 “한국에 의지할 데 없는 외국인들에게 오늘의 행사는 몸 뿐 아니라 마음까지 치료되는 소중한 시간 인 것 같다”면서 “병원 치료가 어려운 외국인들을 위한 이런 좋은 일도 참여할 수 있으니 간호사라는 직업에 뿌듯함을 느낀다”고 했다.

이날 행사는 의료 봉사 외에도 주한 외국인들이 우리 문화와 어우러질 수 있는 퓨전국악, 사물놀이 등 다양한 공연의 장이 펼쳐지고 이에 대한 화답으로 주한 외국인들도 공연 무대를 가졌다.

청주 신천지자원봉사단 관계자는 “주한 외국인들도 지금 이 땅에 함께 살고 있는 우리들의 이웃이다. 해마다 건강닥터 프로그램을 통해 함께 정도 나누고 필요한 부분을 도와주기 위해 노력해왔다”라고 설명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